홈  > 커뮤니티 > 뉴스 & 이슈
 
여름철 집중호우 침수상황 탈출법, 체험 통해 배운다- 한국재난안전기술원
기술원
작성일 : 19-04-22 10:18  조회 : 636회 

여름철 집중호우 침수상황 탈출법, 체험 통해 배운다
- 국립재난안전연구원, 재난안전 체험프로그램 운영 -

행정안전부 국립재난안전연구원(원장직무대리 김석현)은 장마철 집중호우로 발생할 수 있는 상황을 실제로 체험함으로써 위급상황 시 행동요령을 습득할 수 있는 재난안전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매년 5~10월까지 운영되며, 정부기관․교육기관․민간단체뿐만 아니라 일반 시민들도 참여할 수 있다.

기후변화에 따른 자연재난은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인데,

특히 최근 10년간 집중호우로 인한 인명피해는 124명(81.6%)으로 자연재난으로 인한 인명피해 중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한다.

또한 재산피해는 약 1조5천억 원으로 전체 자연재난 피해의 약 42.9%에 달한다.

인구가 밀집되어 있는 도심지역에서 집중호우가 발생하는 경우 지하상가·주택 및 차량 침수 등으로 인한 인명피해 발생비율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국립재난안전연구원은 집중호우로 발생할 있는 침수상황을 실제와 가깝게 재현한 체험시설을 구축(‘16.6.)하여 침수지역에서 신속히 탈출할 수 있도록 하는 행동요령 교육프로그램을 개발․보급하고 있다.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침수공간, 침수계단, 침수차량 탈출체험 및 급류하천 횡단체험이 있으며 강우량의 정도에 따라 비의 양을 경험할 수 있는 강우인지체험도 제공하고 있다.

그동안(‘16.6~’18.10) 총 87개 기관*에서 약 1,800여명이 재난안전 체험프로그램에 참여하여 재난상황에 대처할 수 있는 행동요령을 익히고 체험하였다.
* 교육기관(초·중·고등학교, 대학교), 민간기관(의용소방대, KT, MBC 등), 정부기관(교육청, 기상청, 소방본부, 경찰서 등), 해외기관(World Bank, 중남미공무원, 일본 후생성 등)

체험프로그램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한 체험만족도 설문조사 결과 응답자의 약 96%가 ‘만족’하였고 ‘재난상황 발생 시 안전사고 예방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답하였다.

아울러, 설문조사를 통해 수집된 정보는 체험프로그램 개선에 적극 반영하고 있다.

김윤태 국립재난안전연구원 방재연구실장은 “다양한 풍수해 체험콘텐츠 개발, 사회취약계층 및 연령별 체험프로그램 개발 등

[출처 행정안전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