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커뮤니티 > 뉴스 & 이슈
 
행안부, 2020년 100억원 투입「지역거점별 소통협력공간」확대 - 한국재난안전기술원
기술원
작성일 : 20-01-06 09:13  조회 : 728회 

행안부, 2020 100억원 투입「지역거점별 소통협력공간」확대

- 현재 춘천 ∙ 전주 ∙ 대전 ∙ 제주 총 4곳 조성, 20201곳 추가 조성 -

- 2021년까지 총 6개 조성 목표, 1월 중순까지 신규 공모 진행 -



춘천, 전주, 대전, 제주 전국 4개소 조성된 소통협력공간이 2020년도에 5 지자체로 확대된다.

행정안전부(장관 진영) 2021년까지 전국 6개소 소통협력공간을 조성할 계획으로, 내년 예산에 국비 100억원을 투입(전년 대비 20억원 증액)하여 기존 4개소 지원 신규 1개소를 추가로 조성할 계획이라고 29 밝혔다.

  소통협력공간은 민‧관‧산‧학 다양한 분야가 함께 모여 지역문제해결을 논의하고 시도하는 지역혁신의 거점이다. 회의실․다목적실, 지역혁신 관련 입주단체 사무공간, 다양한 만남․교류를 위한 공유공간 등으로 구성된다.

   - 지난 11월에는 강원지방조달청에 춘천소통협력공간이, 10월에는 50여년 성매매업소집결지 선미촌의 가장 넓은 건물을 새단장하여 전주소통협력공간이 문을 열었다.

   - 대전과 제주는 현재 시범운영 중으로, 대전은 지난 80 권위적인 행정타운이었던 충남도청사 일부를, 제주는 목관아 인근 산업은행을 새단장하여 2020 하반기 정식으로 문을 예정이다.

 

소통협력공간은 그간 공간조성과 동시에 주민참여 문제해결 생활실험을 진행해 △춘천시 놀이터 조성․관리 조례제정 후속사업(텅빈놀이터) △경계선지능 청소년 수요확인 춘천시 예산 신규반영(별에서온그대) △길고양이 의제 공론화를 통한 전국 최초의 전주시 동물복지과 신설(해피나비) △청년취업지망생 무료정장대여사업 전주시 예산 신규반영(두드림옷장)  주민참여 방식의 새로운 정책의제화 가능성을 다양한 사례를 통해 보여주었다.

행정안전부는 소통협력공간 추가 조성을 위한 신규 지자체 공모 중으로 제안서 접수 마감은 내년 1 13일까지다.

  총사업비는 개소당 120억원으로 국비는 3 60억원이 지원되며(국비보조율 50%), 지자체가 건물, 새단장(리모델링) 비용 등을 제공하고 행정안전부는 지역혁신사업 추진과 운영에 필요한 경비 등을 지원한다.

  소통협력공간 신규 공모와 관련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행정안전부 누리집(www.mois.go.kr▹알립니다)에서 확인할 있다.

김학홍 행정안전부 지역혁신정책관은 “주민이 정책공동생산자로 지역문제해결을 주도하기 위해서는 실질적인 주민 참여와 다양한 분야 협력을 활성화시키는 지역혁신 거점공간이 필수적”이라며 “앞으로 확대 조성되는 소통협력공간이 사회적 가치 창출과 지역활력 제고에 디딤돌이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출처 행정안전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