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커뮤니티 > 뉴스 & 이슈
 
내년부터 풍수해보험료 70% 이상 정부에서 지원한다 - 한국재난안전기술원
기술원
작성일 : 20-12-30 13:30  조회 : 45회 

내년부터 풍수해보험료 70% 이상 정부에서 지원한다

- 주택·온실·소상공인·재난취약지역 대상으로 최대 92%까지 지원 -

내년부터 홍수, 태풍, 폭설 각종 풍수해로부터 국민의 재산을 보호해주는 ‘풍수해보험’의 보험료에 대한 정부 지원금이 대폭 상향된다. 

  풍수해보험은 자연재난 국민의 소중한 재산을 보호하고 국민생활안정에 이바지하기 위해 2006년에 처음 도입된 정책보험이다.

  8 유형의 자연재난(태풍, 홍수, 호우, 강풍, 풍랑, 해일, 대설, 지진)으로 주택이나 온실, 소상공인의 상가·공장·재고자산이 피해를 입은 경우, 민간보험사* 보장한도 내에서 보험금을 지급한다.

    * DB손해보험, 현대해상화재보험, 삼성화재보험, KB손해보험, NH농협손해보험

행정안전부(장관 전해철) 2021년부터 풍수해보험 정부지원 보험료를 주택·온실과 소상공인(상가 공장) 대상으로 70%에서 최대 92%까지 지원한다고 밝혔다.

  특히, 풍수해 피해발생 우려가 있는 재해취약지역의 주민들에게 풍수해보험 가입을 권장하기 위해 최소 87% 이상의 정부지원율을 적용할 예정이다.

 

   - 이에 따라, 재해예방사업 지정 지역이나 재난지원금 수급주택 등은 보험료의 최소 87%에서 최대 90% 풍수해 보험료를 지원받을 있게 된다. 

 

2020

 

 

 

2021

 

 

 

 

 

구분

정부지원

자부담

주택·온실

52.5%(최대92%)

47.5%

소상공인

59%(최대92%)

41%

취약지역

일반지역과 동일

 

구분

정부지원

자부담

주택·온실

70%(최대92%)

30%

소상공인

70%(최대92%)

30%

취약지역

87%(최대92%)

13%

 

행안부는 풍수해 보험료가 대폭 지원됨에 따라 실제 가입자의 보험료 부담이 크게 줄어들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주택(80) 본인부담 보험료 : 2029,100원 → ’2118,400(10,700, 37%)
소상공인(보험금 1.5억원) 본인부담 보험료 : 2080,000원 → ’2160,200(19,800, 25%)

이와 함께 풍수해나 지진으로 재난지원금을 수급한 주민이나, 재해예방사업 실시 지역, 침수흔적도* 범위에 포함된 지역의 주민 등을 집중 가입대상으로 선정하여 풍수해보험 가입을 독려할 예정이다.

    * 풍수해로 발생한 침수 기록을 표시한 도면

김재흠 행정안전부 재난복구정책관은 “최근 지구 온난화 대규모 자연재난발생 위험과 빈도가 높아지고 있어, 사전 대비가 필요한 시점이다.”며, “많은 국민이 정부가 보험료의 대부분을 지원하는 풍수해보험에 가입하여 자연재난으로부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