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커뮤니티 > 뉴스 & 이슈
 
행정안전부, 「2020 재난안전산업 실태조사」 결과 발표 -한국재난안전기술원
기술원
작성일 : 21-02-26 16:29  조회 : 14,362회 


행정안전부, 「2020 재난안전산업 실태조사」 결과 발표
- 전년 대비 사업체 3,879개(5.8%), 매출액 3조 5,157억 원(8.0%), 종사자 2만 1,804명(5.6%) 증가 -
□ 행정안전부(장관 전해철)가 재난안전산업 특수분류에 따라 정의된 사업체를 대상으로 2019년 12월 31일 기준 재난안전산업 현황을 조사하고 그 결과를 발표했다.
    ※ 행정안전부 홈페이지(www.mois.go.kr) 및 통계청 국가통계포털(www.kosis.kr)에 게시(2월 25일 이후)
 ○ 조사 결과, 국내 재난안전산업 사업체 수는 7만 1,038개, 매출 총액은 47조 3,493억 원, 종사자 수는 41만 319명으로,
 ○ 전년과 비교하면 사업체 수는 3,879개(5.8%), 매출액은 3조 5,157억 원(8.0%), 종사자 수는 2만 1,804명(5.6%)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 (조사대상) 재난안전산업 특수분류(붙임 3)에 따라 정의된 사업체를 대상으로 2019년 12월 31일 기준 국내 소재 재난안전산업 관련 사업체
□ 관련 사업체를 업종별로 살펴보면 사회재난 예방산업이 22,035개(31.0%), 재난대응 산업이 22,026개(31.0%)로 전체 사업체의 62.0%를 차지하였다.
 ○ 세부적으로는 ▴피난용 사다리, 구급용 자동차 등을 생산·판매하는 ‘재난지역 수색 및 구조․구급 지원 산업’이 12,971개(18.3%), ▴내화벽돌, 방화문, 화재·가스경보기 등을 생산하는 ‘화재 및 폭발‧붕괴 관련 사회재난 예방산업’이 9,515개(13.4%) 순으로 나타났다.
 


 
□ 매출액별로 살펴보면 전체 매출액 47조 3,493억 원 가운데 ▴사회재난 예방산업이 13조 3,513억 원(28.2%), ▴재난 대응 산업 12조 5,837억 원(26.6%), ▴기타 재난 관련 서비스업 7조 7,220억 원(16.3%)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 이중 연 매출액이 5억 원 미만인 사업체가 34,166개(48.1%)로 절반 정도를 차지하고 있으며, 사업체당 평균 매출액은 6억 6천만 원으로 여전히 소규모 업체가 많았다.
 ○ 또한, 전체 매출액 중 수출액은 5,516억 원이며, 전체 사업체 중에서는 1.1%만이 수출 경험이 있어 대부분의 사업체가 내수 중심인 것으로 나타났다.

□ 종사자 남녀 구성비는 총 41만 319명 중 남성이 31만 2,417명(76.1%)으로 여성 9만 7,902명(23.9%)보다 약 3.2배 정도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 한편, 사업체들은 ▴초기투자비용 부담, ▴판로개척의 어려움 등을 주요 애로사항으로 꼽았으며, ▴저리 자금 지원(51.7%), ▴업체 간 연계(19.0%), ▴채용 장려금 지원(9.6%) 등의 정부 지원이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 윤종진 행정안전부 안전정책실장은 “아직 성장기인 국내 재난안전산업을 제대로 지원하기 위해서는 현장의 애로사항 및 현 실태를 정확하게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다.”라며,
 ○ “이번 실태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현장에서 기업들이 체감할 수 있는 재난안전산업 육성 정책이 마련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출처 행정안전부]